핫이슈출격앞둔 ‘갤노트9’ 이런 모습?…무게는 201g ‘유력’

출격앞둔 ‘갤노트9’ 이런 모습?…무게는 201g ‘유력’

갤럭시노트9 디자인으로 추정되는 이미지(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News1
 9일(현지시간) 뉴욕 맨해튼에서 공개 ‘카운트다운’에 들어간 삼성전자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 모습과 무게를 추측하는 이미지들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이날 국내 한 모바일커뮤니티에 ‘갤럭시노트9 공식 이미지’라며 다수의 사진이 게재돼 사람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해당 사진은 전작 갤럭시노트8에서 ‘너무 작고 불편하다’는 지적을 받았던 지문인식 버튼이 뒷면에 커다란 형태로 자리잡고 있다.

이 이미지들의 진위여부는 갤럭시노트9이 공개되기전까지 확인할 수 없다. 다만 이 이미지가 사실이라면 지문인식 버튼은 전작과 위치와 크기가 달라진 것이다.

갤럭시노트7에서 이 지문인식 버튼은 앞면 하단에 ‘홈버튼’처럼 자리했다. 그러다가 지난해 하반기 출시된 갤럭시노트8에서는 액정테두리(베젤)를 최소화하면서 뒷면으로 위치가 바뀌었다. 그러나 이에 대해 버튼이 너무 작아 불편하고 디자인도 해친다는 지적이 많았다.

이런 지적을 반영한듯, 갤럭시노트9 이미지에서는 이 지문인식 버튼이 후면 카메라 바로 아래쪽에 위치하고 있는 모습이다. 또 지문인식률을 높이기 위해 과거 홈버튼과 유사한 형태로 디자인한 것으로 추정된다.

일각에서는 지문인식 버튼이 ‘디스플레이 내부’에 구현되지 않은 것에 실망감을 표출하고 있다. 한때 외신 등에서는 삼성전자가 스마트폰 신제품의 지문인식 버튼을 전면 디스플레이 내부에 구현할 것으로 관측했기 때문이다.

한 전문가는 “지문인식 버튼을 디스플레이 내부에 탑재할 경우, 화면밝기가 일정하지 않아 지문인식률이 떨어지기 때문에 화면 내 삽입을 제외한 것으로 분석된다”면서 “지문인식 기능의 화면 내 탑재는 갤럭시10 시리즈 이후가 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공개된 이미지에서는 갤럭시노트9의 무게가 230그램(g)으로 소개하고 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닐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 전작 갤럭시노트8의 무게는 195g이다. 이번에 공개되는 갤럭시노트9은 이보다 약 6g 무거운 201g인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는 전작보다 배터리 용량과 화면이 커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서울=뉴스1)
찜하기이글을 다시 읽고 싶다면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