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왜 신용을 관리해야 할까?

왜 신용을 관리해야 할까?

우리는 인생에서의 중요한 순간에 금융서비스를 이용하게 된다. 대학의 등록금을 마련할 때 학자금 대출을 이용하기도 하고, 결혼을 앞두고 전세자금 대출이 필요하며, 내 차를 마련하면서 자동차 할부 서비스나 자동차 대출을 이용하게 되고, 내 집 마련 시 주택담보 대출을 받게 된다. 이처럼 금융은 우리의 삶과 불가분의 관계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금융이 우리의 삶과 뗄 수 없는 것과 신용은 어떤 관계일까? 신용거래의 주체가 되는 대상은 개인과 기업, 국가와 같이 다양한 대상이 가능하며, 신용을 거래하는 서비스도 다양하지만 이해를 쉽게 하기 위해 신용 주체를 개인으로, 서비스는 대출을 중심으로 논의를 해 보고자 한다.

 

신용거래상의 이자는 어떻게 결정될까

신용거래 과정에서는 채권자(돈을 빌려주는 자, 권리자)와 채무자(돈을 빌리는 자, 의무자)가 존재한다. 채권자는 채무자에게 돈을 빌려주는 대가로 일정의 이자를 받게 되지만, 채무자가 돈을 갚지 않는 경우 손실을 볼 수 있는 위험을 짊어지게 된다.

상거래에서 물건의 가격이 존재하는 것과 같이 신용거래에서는 “이자”가 가격의 역할을 한다. 물건을 파는 사람은 비싸게 팔수록, 물건을 사는 사람은 싸게 살수록 이익인 것처럼, 돈을 빌려주는 입장에서는 “이자”가 높은 이자를, 돈을 빌리는 입장에서는 “이자”가 낮은 이자를 선호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그렇다면, 신용거래 과정에서 “가격”에 해당하는 “이자”는 어떻게 결정될까? 여기에서 High Risk, High Return이라고 하는 기본적인 투자의 공식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

채권자 입장에서는 돈을 빌려주는 행위는 투자이며, 수익(Return)이 고정되어 있다면 손실의 위험(Risk)이 높은 대상에게 돈을 빌려주고 싶지 않을 것이다. 만약 손실 위험이 높은 대상에게 돈을 빌려주어야 한다면(High Risk) 위험을 감수한 만큼 더 많은 이자(High Return)를 기대할 것이다. 여기에서 이자율이 결정된다.

조금 무리한 가정이긴 하지만 위험도가 0인 신용거래가 있다고 해 보자. 그렇다면 무이자 대출이 가능할까? 정답은 아니다. 이자율은 위험률뿐만 아니라 다양한 요소들이 합산되어 결정된다. 아래와 같은 산식을 참고하자.
<이자율을 결정하는 네 가지 요소, 출처: 핀다>
이자를 낮추는 방법

위에서 살펴본 이자율을 결정하는 4가지 요소를 동시에 낮춰야 이자를 낮추는 것이 가능하다. 이자를 낮추는 실질적인 세 가지 방법을 알아보자.  
 

1.대출 상품의 금리 비교해서 [조달원가 + 목표이익률] 낮추기

조달원가의 경우와 목표이익률을 금융회사별로 사정이 다르기 때문에 내가 통제할 수 없다. 하지만 여러 금융회사의 금리 조건들을 확인해 보면 간접적으로 이를 유추할 수 있고, 결국 가장 저렴한 금리의 대출 상품을 찾을 수 있다. 다음은 핀다 서비스에서 살펴본 현재 판매 중인 신용대출 상품 80여 개의 신용등급 3등급 기준 금리 데이터 그리고 한도 데이터를 바탕으로 분석해본 결과, 대출 상품을 잘 검색하여 신청을 많이 하면 할수록, 더 높은 한도와 더 낮은 금리를 받을 수 있는 확률이 훨씬 높아진다는 것을 다음의 표를 통해 알 수 있다.
*한도상향률: 1회 대출 신청 시 한도 조건 대비 추가 대출 신청에 따라 상승하는 한도 비율**금리할인율: 1회 대출 신청 시 대출 금리 조건 대비 추가 대출 신청에 따라 할인되는 금리 비율<대출 신청 횟수에 따른 대출 한도 상향률 및 금리 할인율(신용등급 3등급 기준), 출처: 핀다 >
즉, 처음 A 은행에 대출 신청결과 1,000만 원 최대한도, 10% 금리 조건으로 대출을 받을 수 있었다면, 7번째 신청 결과 1,130만 원 최대한도, 6.9% 금리 조건으로 대출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이다. 여기에서의 시사점은 대출 조건과 상관없이 무조건 많이 신청하는 것이 좋다가 아니라, 보다 현명하게 내 신용등급별 금리 정보를 미리 취득하고 그중에서도 좋은 조건의 상품을 추려서 신청해본 뒤, 최종 대출 조건 중 가장 좋은 조건을 선택하게 된다면 한도와 금리 측면에서 모두 유리해진다는 것이다.    
 

2. 다이렉트 대출을 통해 [업무원가] 낮추기

업무원가에는 영업비용과 관리비용이 포함된다. 관리비용 역시 금융회사 입장에서 쉽게 줄일 수 있는 비용이 아니다. 그렇다면 영업이용이 낮은 상품이 금리가 낮을 것으로 기대할 수 있다. 최근 많은 금융회사에서 온라인 또는 모바일 대출상품을 취급하고 있다. 자동화된 프로세스를 통해 고객이 직접 신청하는 대출이므로, 당연히 운영비용이 낮고 대출 중개인이나 영업인에게 중개 수수료를 지급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영업비용이 상대적으로 낮은 경우가 많다. 실제로 모바일 다이렉트 대출의 경우에는 기존 금리에서 0.5% ~ 1% 이상 금리가 낮은 상품이 많으니, 상품을 잘 비교하고 검색해서 확실한 이자 혜택을 누리도록 하자.



3. 신용관리를 통해 [신용원가] 낮추기

신용원가는 부도율과 부도 시 손실률로 구성되어 있으며, 여기서도 부도 시 손실률은 금융회사에서 정량적으로 결정하는 수치이므로 개인이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영역이 아니다. 하지만 나의 부도율은 곧 나의 신용등급에 따라 결정되기 때문에 신용도를 높이는 방법은 반드시 필요하다.
<2018년 8월 기준 은행별 신용등급별 평균 대출금리, 출처: 은행연합회>
핀다(Finda)
보다 나은 금융생활, 핀다
찜하기이글을 다시 읽고 싶다면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