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서울 아파트값 안정세… 재건축 3주 연속 하락

서울 아파트값 안정세… 재건축 3주 연속 하락

강남권을 중심으로 집값이 약세를 보이면서 서울 아파트 값이 안정세를 이어가고 있다. 

13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주간 매매가격은 전주 대비 0.04% 올라 직전 주와 상승폭이 같았다. 강동구(―0.02%)와 송파구(―0.01%)의 아파트 값은 서울에서 유일하게 하락했다. 서초구는 0.03% 올랐고 강남구는 변동이 없었다. 이 지역들에 몰려 있는 재건축 아파트 값이 하락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재건축 아파트 매매가격은 전주보다 0.02% 떨어져 3주 연속 하락했다. 반면 중구(0.33%), 동작구(0.17%), 도봉구(0.17%), 성북구(0.14%) 등은 아파트 값이 올랐다.

분당, 일산, 평촌을 중심으로 한 신도시 아파트의 매매가격은 0.01% 올랐다. 경기·인천 지역은 4주 연속 보합세였다.

전세시장은 입주물량 증가로 매물이 쌓이면서 서울(―0.05%), 경기·인천(―0.08%) 지역이 모두 하락했다. 특히 경기 시흥시, 안산시 등 새 아파트 입주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하락세가 두드러졌다. 

주애진 기자 jaj@donga.com
찜하기이글을 다시 읽고 싶다면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