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휘발유-전기-수소까지… 한곳서 충전하세요

휘발유-전기-수소까지… 한곳서 충전하세요

서동일기자 dong@donga.com 차량용 모든 연료 판매 ‘복합센터’현대오일뱅크, 울산에 6월 문열어

휘발유뿐 아니라 전기, 수소 등 각종 차량용 연료를 한곳에서 충전할 수 있는 국내 첫 번째 복합에너지충전소가 문을 연다. 현대오일뱅크는 11일 수소, 전기 등 대체연료뿐 아니라 휘발유 경유 액화석유가스(LPG) 등을 한곳에서 충전할 수 있는 국내 1호 복합에너지스테이션(조감도)을 6월 울산에 만든다고 밝혔다.

현대오일뱅크 복합에너지스테이션은 울산 북구 북부순환도로에 위치한 주유소 및 LPG 충전소 부지를 활용해 지어진다. 총 5000m²(약 1513평) 부지의 남는 공간에 수소 및 전기 충전 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차량용 연료 전 품종을 한곳에서 판매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복합에너지스테이션은 차량용 연료 충전뿐 아니라 시민들이 마음 편하게 찾아와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복합공간으로 점차 발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오일뱅크는 이곳을 통해 미래 자동차로 불리는 수소·전기자동차 시장 확대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한다. 현재 현대·기아자동차 등 국내외 자동차업계는 수소 및 전기차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국토교통부도 2022년까지 국내에 전기차 35만 대, 수소차 1만5000대를 보급한다는 계획을 밝힌 상태다. 하지만 충전 인프라 시설 보급 속도가 느려 좀처럼 시장이 성장하지 못하고 있다. 현재 수소 충전소의 경우 민간이 사용할 수 있는 곳은 10곳이 채 되지 않는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전국 거점도시 중심으로 수요와 경제성을 고려해 복합에너지스테이션 구축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지방자치단체, 자동차업계와 연계해 관련 사업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동일 기자 dong@donga.com
찜하기이글을 다시 읽고 싶다면
위로가기